REAL SUV쉐보레 캡티바(Captiva)

 

- 엄격한 유로5 기준 만족하는 2.2리터 친환경 디젤 엔진으로 고성능, 고연비 실현
- 2.4 리터 에코텍 가솔린 모델도 선택 가능, 최첨단 6단 자동변속기 장착
- 쉐보레 디자인 철학 반영한 더욱 강인한 정통 SUV 이미지 완성
- 동급 최고 수준의 안전사양과 다양한 프리미엄급 편의사양 채택

 

hp_01.jpg

 

한국지엠주식회사(이하 한국지엠)는 서울 광장동 워커힐 호텔에서 REAL SUV(Sports Utility Vehicle) 쉐보레 캡티바(Captiva) 보도발표회와 언론 시승행사를 갖고 국내 출시를 공식 선언했다. 쉐보레 캡티바는 4월 15일부터 본격적으로 국내 판매에 들어간다. 더욱 강인하고 세련된 외관으로 디자인된 REAL SUV 쉐보레 캡티바는 강화된 유로5기준을 만족시키는 새로운 친환경 2.2리터 터보차저 디젤엔진(VCDi: Variable Turbocharger Common Rail Diesel Injection)과 2.4리터 에코텍(Ecotec) 가솔린 엔진을 탑재했으며, 최첨단 6단 자동변속기와 수동변속기를 채택했다. 캡티바는 3열 시트 기반으로 성인 7명이 여유롭게 승차할 수 있는 넓은 실내 공간을 확보하고,2열과 3열 시트에 ‘이지 테크 (EZ Tech)’ 기능을 적용해 공간활용성과 화물적재능력을 극대화하는 한편, 전자제어 액티브 AWD (Active All-wheel drive) 시스템과 연계해 별도의 스위치 조작 없이 실시간 차량의 주행상태를 체크, 4륜구동 모드를 선택하는 인공지능을 갖춰 진정한 SUV의 면모를 선보인다.

 

파워트레인 기술혁신 통해 향상된 성능과 연비
캡티바에 탑재된 2.2리터 VCDi 유로5 디젤엔진과 2.4리터 에코텍 가솔린 엔진은 다양한 첨단 엔진기술을 적용해 부드럽고 파워풀하며 정교한 주행성능을 실현했다. 2.2리터 디젤엔진은 고압 커먼레일 연료분사 시스템과 첨단 가변 인터쿨러 터보차저를 적용해 최고출력 184마력 (3,800rpm) 및 최대토크 40.8 kg.m (1,750~2,750 rpm)의 고성능을 발휘하는 한편, 2륜 구동 6단 수동변속기 모델의 연비는 15.9km/ℓ, 6단 자동변속기 모델은 13.9km/ℓ 로 뛰어난 경제성을 겸비했다. 유로5 배기가스 기준을 만족시키는 새로운 디젤엔진은 매연여과장치(DPF: Diesel Particulate Filter)를 장착,배기가스에 함유된 유해가스를 획기적으로 저감시켰으며, 대용량 배기가스 재순환(EGR: Exhaust Gas Recirculation) 장치를 적용,기존 유로4 디젤 차량에 비해 질소산화물과 미세먼지 입자 배출량을 크게 줄여 친환경성을 높였다.

 

강인하고 역동적인 REAL SUV 디자인
캡티바의 새로운 후드 캐릭터 라인은 세련된 조형미와 남성적이고 강인한 개성을 표출한다. 대형 ‘듀얼 메쉬 그릴(Dual mesh grille)’은 고성능 REAL SUV의 인상적인 이미지를 강조하며, 대형 쉐보레 엠블렘을 적용해 글로벌 쉐보레 디자인의 정통성을 완성했다. 탄소중합체렌즈의 프로젝션 헤드램프가 적용되어 야간 시인성을 높이는 동시에 세련된 품격을 더했으며, 대형 아웃사이드 미러와 LED 방향지시등을 갖춰 역동적인 디자인과 안전한 운행을 동시에 만족시킨다.

 

hp_02.jpg hp_03.jpg hp_04.jpg hp_05.jpg

 

감각적인 인테리어와 프리미엄급 편의사양
쉐보레 캡티바는5인승과 7인승 모델을 선택할 수 있으며, 넉넉한 휠베이스(Wheel base)를 바탕으로 여유로운 실내 공간과 넓은 적재공간을 자랑한다. 2열과 3열 좌석은 원터치 폴딩 레버가 있어 여성 운전자들도 손쉽고 편리하게 조작할 수 있는 ‘이지 테크 (EZ Tech)’ 기능을 제공하고, 2열과 3열 좌석을 모두 접으면 최대 1,577리터의 화물 적재 공간으로 전환이 가능하다.

 

최고 수준의 첨단 능동 안전
쉐보레 캡티바는 운전석, 동반석, 사이드 에어백, 커튼 에어백 등 총 6개의 에어백을 적용해 탑승자 안전을 배려했으며, 3열까지3점식 안전벨트를 적용하고 1열 시트벨트에 듀얼 프리텐셔너를 기본으로 장착해 충돌 시 안전성을 높였다. 또한, 가장 진보한 형태의 최첨단 전자식 주행안정 제어장치 (ESC: Electronic Stability Control system)을 기본 장착해 어떠한 주행 환경에서도 최고의 능동 안전성을 확보하며, 회전 시 차량의 전복을 방지하는 ARP (Anti-Roll over Protection)를 비롯, 미끄러운 노면에서도 안정성을 유지해주는ABS(Anti-lock Brake System), 미끄러운 길에서 타이어가 헛도는 것을 방지하는TCS(Traction Control System), 급제동시 제동거리를 줄여주는BAS(Brake Assist System), 급제동 경보 시스템 (ESS: Emergency Stop System) 등의 첨단 안전사양을  제공한다. 쉐보레 캡티바 디젤 모델은 2륜 구동과 4륜 구동 모델을 선택할 수 있으며, 각각 두 가지 트림으로 제공된다. 캡티바 7인승 디젤모델은 ▲LS 모델 일반형(MT) 2,553만원 (2륜 기준), ▲T모델(AT) 2,941만원  (2륜 기준),  ▲LTZ모델(AT) 3,584 만원 (4륜 기준)이다.
이승철 전문기자